맥베스-인간은 타자의 욕망을 욕망한다

맥베스의 비극

윤석열의 대선 출마를 위한 사태를 보며 떠오르는 인물이 있다. 세익스피어의 4대 비극 중에 하나인 ‘맥베스의 비극’이다. 세익스피어의 4대 비극의 특징은 주인공들이 성격적 결함으로 인해 초래된 비극이다. 맥베스는 야망으로 인한 비극을 다루고 있다.

 

스코틀랜드에서 충신인 줄 았던 맥도널드와 코도의 영주가 던컨 왕을 배신하고 역모를 일으키는 사건이 발생한다. 충성심으로 가득찬 장군 맥베스는 반란군을 물리치고 개선하다가 황야에서 세 마녀를 만난다. 세 마녀는 맥베스에게 영주가 되고, 왕이 될것이라는 아리송한 이야기를 한다. 그리고 뱅코에게는 당신은 왕은 되지 않는다. 그러나 자손은 왕이 된다고 예언하고 사라진다. 맥베스는 마녀의 이야기를 아내에게 이야기 한다.

던컨 왕은 크게 감동하여 은공에 대한 보상으로 반역죄로 참형시킨 코더의 영주의 작위를 맥베스에게 하사한다. 던컨왕이 연회를 위해 맥베스의 성으로 온다. 맥베스의 아내는 왕비가 될 욕심에 왕을 죽일 철호의 기회라고 생각한다. 연회가 벌어지자 양심의 가책을 느끼는 맥베스를 부추겨 왕을 살해하게 된다.

shakespeare

맥베스가 왕을 살해 후 단검을 쥐고 나오자, 맥베스 부인은 살해 현장에 단검을 갖다 놓고 던컨 왕의 피를 호위병들에게 물들이고, 왕자가 꾸민 일로 만든다. 결국 맥베스와 맥베스 부인은 계획대로 왕권을 차지한다. 그렇게 원하는 대로 왕이 되었지만, 그들은 행복감과 만족감이 아니라 허망함, 죄책감, 그리고 불안함을 느낀다.맥베스는 뱅코의 자식이 왕이 된다는 마녀의 이야기에 불안하여 뱅코를 죽인다. 맥배스의 아내는 죄책감에 몽유병에 시달리다 끝내 자살한다.

불안한 맥베스는 다시 마녀를 찾아간다. 마녀의 두 번째 예언은 버넘의 숲이 움직이지 않는 한, 또 여자에게서 태어난 것에는 맥베스가 결코 패하지 않는다고 하였다. 그러나 왕 덩컨의 아들 맬컴은 버넘 숲의 나뭇가지를 들고 쳐들어오고, 맥더프도 제왕절개로 태어났다는 말에 맥베스의 마음이 꺾여 맥더프의 칼에 넘어진다. 결국 맥베스는 맥더프와 싸워 끝내 맥더프가 맥베스를 죽였고 맥더프는 덩컨의 아들에게 왕위를 돌려주었다.

야망으로 인한 맥베스의 최후의 모습니다.

타자의 욕망

▶ 자크라강: 프랑스 정신분석학자.

프랑스 저명 정신분석학자인 자크 라강에 따르면 우리는 욕망의 주체가 아니다. 대개의 경우, 우리가 원한다고 착각하는 것은 사실 남들이 원하는 것이다. “인간은 타자의 욕망을 욕망한다”. 윤석열이 총장직을 사퇴하고 대선출마 행보를 보이는 것은 독단적인 그의 의지는 아닐 것이다. 맥베스 윤석열을 부추기는 세마녀가 보인다.
 
KoreanEnglishIndonesianChinese (Simplified)Japanese
error: Content is protected !!